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7-12-28 오후 1:13:18 (Hit. 1813)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제목 조달청, 기업정책硏 등 전문원가계산기관과 MOU체결
적정가격산정 및 산정방법 연구 ...신기술제품 '제값받기'강화

조달청(청장 김성진)은 12월28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한국기업정책연구소 등 5개 전문 원가계산기관과 '신기술제품 가격산정'에 관한 MOU를 교환하고 신기술제품 '제값받기' 정책을 강화한다.

이날 조달청과 MOU를 체결한 기관은 한국기업정책연구소, 한국경제 조사연구원, 21세기지방정책연구원, 건국대학교 산학협력단, 한국산업분석 연구소 등으로 일반경쟁 입찰방식에 의하여 국내 70여개 전문 원가계산기관중에서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양해각서에는 국내 신기술제품의 공공구매 촉진을 위하여 신기술이 적용된 제품에 대한 적정가격 산정 및 가격산정 방법에 대한 지속적 연구ㆍ개발 등 조달청과 원가계산기관의 역할 및 의무를 규정하고 있다.

조달청은 올해부터 전문원가계산과 함께 신기술제품 적정가격 산정을 위한 '신기술제품 가격산정ㆍ공시 제도'를 운영하여 왔다.

'신기술제품 가격산정ㆍ공시 제도'는 정부의 혁신형 중소기업 지원정책의 일환으로 신기술제품 공공구매확대와 제값받기 차원에서 도입한 것으로 신기술제품의 기술개발비, 수명주기비용(LCC)등을 반영해 적정가격을 산정ㆍ공시 함으로써 신기술개발 업체의 제품에 대해서는 기술개발투자에 대한 경영부담을 최소화하여 기술개발 의욕을 고취시키고, 공공기관에 대해서는 신기술제품 가격 가이드라인 제공 등으로 신기술 우수제품의 구매를 촉진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신기술제품 가격산정ㆍ공시 절차는 업체의 신청, 외부기술 심사단에 의한 신기술제품 적합성심사, 가격산정(원가계산기관), 가격심의(조달청가격심의회), 가격공시 순으로 진행되며, 신기술제품을 가진 업체는 누구든지 신청이 가능하다.

조달청은 올 한 해 동안 국내 50개 중소ㆍ벤처기업의 신기술 우수제품 52품목 2,315규격에 대한 가격을 산정ㆍ공시하여 공공기관에서 신기술제품 구매 시 가격자료로 활용토록 함으로써 공공기관의 신기술제품에 대한 소극적 구매 관행을 개선하는 한편 기술력이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민형종 구매사업본부장은 "신기술제품 가격산정ㆍ공시제도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전문원가계산기관과 MOU를 체결하게 됐다"면서 "조달청은 내년에도 신기술제품 가격산정ㆍ공시제도를 통해 신기술제품의 판매촉진 정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끝)

출처:조달청

<본 보도자료는 연합뉴스의 편집방향과 무관하여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 있습니다>
이전글 '고효율자기진단형 정밀 동기발전기' 등 17개 조달우수제품 지정
다음글 [국토일보] 건설신기술과 특허는 완전 달라 ... 제도개선 시급하다